상단여백
HOME LIFE
예스24 “외상외과 의사 이국종 교수 에세이 ‘골든아워’ 1·2편 베스트셀러 1·2위 유지”
(서울=뉴스와이어)
예스24 11월 4주 종합 베스트셀러를 발표했다고 15일 밝혔다.

예스24 11월 4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외상외과 의사 이국종 교수의 에세이 <골든아워> 1편과 2편이 지난 주와 마찬가지로 1,2위를 유지했다. <골든아워>는 생과 사의 경계에 놓인 중증외상센터의 기록을 담고 있다. 전 하버드대 심리학과 교수 조던 피턴슨의 신간 인문서 <12가지 인생의 법칙>은 3주 연속 3위를 기록했고, 김난도 서울대 교수가 이끄는 서울대 생활과학연구소 소비트렌드 분석센터의 2019년 트렌드 전망서 <트렌드 코리아 2019>도 4위를 유지했다. tvN 요리 예능 프로그램 ‘수미네 반찬’에 등장한 50개의 손맛 레시피를 담은 <수미네 반찬>은 지난 주에 이어 5위다.

에세이 분야가 여전한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17일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 방송인 이영자가 인간관계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매니저에게 추천하며 화제가 된 <약간의 거리를 둔다>는 6위로 순위 역주행을 시작했다. 현대인을 위한 위로와 조언이 담긴 김수현 작가의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는 전 주와 마찬가지로 8위를 유지했고, 타인이 정해준 인생 매뉴얼에서 벗어나 내 인생을 살아보길 권하는 <하마터면 열심히 살 뻔했다>는 여섯 계단 올라 9위에 안착했다.

백세희 작가의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는 다섯 계단 내려간 11위를 기록했고, 나 자신을 잃어가는 현대인들을 위한 메시지를 담은 혜민 스님의 신작 에세이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은 12위로 순위권에 첫 진입했다.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는 전 주와 동일하게 14위를 유지했고, <보통의 존재>로 독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이석원 작가가 내놓은 신간 <우리가 보낸 가장 긴 밤>은 한 계단 오른 18위다.

또한 하태완 작가의 두 번째 에세이 <모든 순간이 너였다>는 아홉 계단 내려간 19위로 다소 주춤했으며, 곰돌이 푸의 힐링 에세이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는 20위로 순위권에 재진입했다.

이 밖에도 미국 최초의 흑인 퍼스트레이디 미셸 오바마의 자서전 <비커밍 Becoming>은 출간과 동시에 7위로 순위권에 진입했으며, 사람의 마음에 대한 통찰과 치유 내공을 밀도 높게 담아낸 정혜신의 인문서 <당신이 옳다>는 일곱 계단 오른 10위에 안착했다.

일본 추리소설 <돌이킬 수 없는 약속>은 한 계단 떨어진 13위를 기록했고, 설민석 한국사 강사의 어린이 역사 만화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8>은 여섯 계단 내려간 15위로 다소 주춤했다.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의 <열두 발자국>은 세 계단 하락한 16위에 자리잡았고, 유시민 작가의 <역사의 역사>는 여섯 계단 내려간 17위를 기록했다.

전자책 순위에서는 현대 사회에 횡행하는 차별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우리는 차별하기 위해 태어났다>가 새롭게 1위에 올랐고, <미움받을 용기>로 큰 인기를 얻은 기시미 이치로 작가의 신작 <마흔에게>는 2위를 기록했다.

출처:YES24
언론연락처: 예스24 홍보대행 KPR 최하나 대리 02-3406-2116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YES24

뉴스와이어  

<저작권자 © 미어캣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와이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