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
지방흡입, ‘손바닥 한 뼘 vs 360도 대용량’ 종류 다양해

 

냉방기가 절실해진 계절이 왔다. 요즘은 잠깐만 외출해도 제법 땀이 옷을 적신다. 초여름 날씨가 찾아오면서 자연스럽게 다이어트 고민도 늘었다. 팔뚝이나 허벅지 부위는 옷으로 가리기도 어려워 더욱 절실하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성형외과에는 급하게 체중감량을 시작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식단조절과 운동은 내가 원하는 부위만, 단기간에 감량이 부족해 지방흡입수술을 선택한 것이다. 지방흡입수술은 종류나 목적, 수술법이 다양해 전문의를 통해 자세히 알아본다.

지방흡입은 진피아래 쌓인 지방만을 골라 제거하는 수술이다. 크게 미니 지방흡입과 대용량 지방흡입으로 나뉜다.

미니지방흡입은 말 그대로 내가 원하는 부위에 성인남성 손바닥 한 뼘 정도만 포인트로 지방을 제거한다. 팔뚝 끝에만 지방이 몰려 바디 라인이 망가지는 경우, 간단한 지방흡입을 원하는 경우 등에 해당된다. 지방제거량이 적다 보니 압박복을 착용하지 않아 더운 여름철 땀 흘리며 지내는 불편함이 없고, 회복이 빨라 수술 하루 만에도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대용량 지방흡입은 복부지방흡입, 팔뚝지방흡입, 허벅지지방흡입 등 부위 별 360도 모든 면의 지방을 제거한다. 미니 지방흡입은 기존에 개인이 가진 바디 라인에 맞춰 지방을 제거한다면, 대용량은 수술 시 전체적으로 가장 이상적인 바디라인을 교정하며 지방을 제거한다.  

아이디성형외과 신인석 원장(외과 전문의)은 “"만약 급격한 체중감량이나 임신, 출산 등으로 늘어진 피부가 고민이라면 복부거상술을 진행하는 것이 좋다. 복부거상술은 처진 살과 근육을 함께 제거하고 라인에 맞게 지방흡입 후 피부조직을 봉합한다. 피부를 탱탱하게 당겨주기 때문에 심하게 처진 복부 개선에 효과적이다”며, “지방흡입수술을 할 때는 너무 욕심 내서 한번에 많은 양을 줄이려 하지 말고, 의료진과 충분히 상담 후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지방흡입 후 보다 빠른 회복과 요요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레이저, 마사지, 식단 및 탄력 유지프로그램을 병행해도 좋다”고 전했다.

 

 

 

한수진  webmaster@meerkatnews.com

<저작권자 © 미어캣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