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
설측교정, 심미성과 교정력도 다 좋지만… 유일한 단점은?

 

치아교정은 크게 티 나는 교정과 티 나지 않는 교정으로 나눌 수 있다. 각 교정법은 환자가 가진 신체적, 환경적 요인과 선호도 등에 따라 다르다. 또한 환자가 방문하는 병원에서 가능한 치료법에 따라서도 달라질 수 있다.

그 중에서도 티 나지 않는 교정의 설측교정 방식은 치아교정의 가장 큰 단점인 심미성을 해결했다.  

설측교정은 치아교정 장치를 혀 쪽 치아면에 부착하는 방법이다. 혀 설 한자를 본떠 설측교정(혀 설. 舌)이라 하는데 입을 다물면 겉에서 교정기가 전혀 보이지 않으며, 말을 하거나 음식물을 먹을 때도 잘 보이지 않아 주변 사람들에게 알리지 않고도 교정할 수 있다. 외모에 예민한 10대나 사람을 자주 만나는 직업군에서 선호도가 높다.

설측교정은 치아 앞니6~8개만 교정하는 부분교정, 일반교정과 함께 하는 콤비교정도 가능하다. 간혹 설측교정후기를 보면 혀 쪽으로 교정기를 착용하다 보니 이물감이나 발음, 통증을 고민하는 경우가 있다. 이는 유일한 설측교정단점이다. 이럴 땐 발음장애를 더 일으키는 아랫니만 밖으로 장치를 붙이고 윗니는 안쪽으로 장치를 붙이는 '콤비교정'이 하나의 대안이 될 수 있다.

교정치아 범위가 다소 적은 경우 부분도 좋다. 부분교정은 말 그대로 교정이 필요한 치아에만 장치를 부착해 부분적으로 치료하는 교정방법이다. 앞니교정으로도 불리며, 치아 6~8개에만 교정기를 착용하기 때문에 전체교정에 비해 교정기간이 짧고 통증이나 비용 면에서 유리하다.

아이디치과 이양구 원장(교정 전문의)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물감, 통증 등의 설측교정단점이 걱정될 경우 교정기 부착방식을 확인해보는 게 도움된다. 설측교정은 교정기를 최대한 치면에 가깝게 부착하는 기술이 중요한데, 아이디치과에서는 슬림핏 설측교정 방식을 통해 불편함 없이 순측 교정과 동일한 효과를 가지는 게 특징이다”면서, “안전성과 심미성, 치아 기능적 요소를 모두 고려하기 위해 2개 이상 치과를 방문하여 병원 의료시스템, 교정 전문의 경험, 설측교정후기 등 비교해 선택해야 한다”이라고 조언했다.
 

 

미어캣뉴스  webmaster@meerkatnews.com

<저작권자 © 미어캣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