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조선백자 산실 알린다”…광주시 ‘왕실 도자특별전’
광주시 제공 © News1

(경기광주=뉴스1) 김평석 기자 = 경기 광주시가 19일부터 22일까지 남종면 공설운동장에서 ‘광주왕실도자특별전’을 개최한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도자특별전은 광주시가 조선백자의 산실임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백자의 고장인 남종면 분원리에서는 올해 처음으로 열리며 관내 39개 요장에서 ‘백자’ 주제로 제작한 도자기 35점을 전시한다.

또 물레체험, 경연대회 등 가족들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신동헌 시장은 “조선 왕실의 도자기를 제작했던 사옹원 분원이 있던 곳에서 광주왕실도자기특별전을 개최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전시회에서 광주 왕실 도자의 아름다움을 느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