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
코수술, 수능시험 후 생각하고 있다면 알아야 할 기본정보

 

매부리코, 낮은코, 복코수술 등 코의 모양과 높이를 개선하는 방법은 다양하다. 크게는 콧대와 코끝으로 나눌 수 있으며, 수술방법이나 재료도 모두 다르다.

콧대를 개선할 때는 코는 뼈로 구성돼있어 실리콘임플란트를 넣게 된다. 실리콘은 원하는 만큼 높이가 충분히 나올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실리콘을 넣어 높이를 조절했음에도 넓고 펑퍼짐하게 퍼져있는 콧등은 여전히 코가 뭉툭해 보이게 만든다. 이럴 땐 코수술과 함께 절골술이 진행된다. 절골술은 코뼈를 절골하여 분리한 후 다시 안쪽으로 모아 재고정시킨다.

코끝은 말랑한 부분으로 만들어져 콧대처럼 원하는 만큼 높이를 만들기 어렵다. 시간이 지나면 높이가 주저 않거나 낮아질 수 있어 지지대를 단단히 받쳐 장기적인 코끝모양을 유지하는 게 포인트다.

코끝은 아직까지는 연골(자가조직)을 사용하는 게 가장 최선의 결과를 얻는다고 알고 있다. 보통 귀연골을 많이 사용하는데, 말랑말랑하면서도 굴곡이 있어 코끝에 올리기에 아주 좋은 재료다.

최근에는 비중격을 이용해 코길이를 연장하고 코끝을 세운다. 3단 직렬연장술은 코끝위에 층층이 쌓아 비중격연장을 하고 남은 조각을 알맞게 재단하고 부드럽게 만들어서 비중격을 양옆에서 한 번 더 잡아준다. 가운데 기존 비중격 연골을 튼튼하게 잡아줘 무너짐을 예방한다. 귀연골 재취가 별도 필요 없이도 단단한 코끝을 만들 수 있다.

아이디성형외과 오승일 원장(성형외과 전문의)은 “수능이 다가올수록 겨울방학을 이용해 코성형 수술을 받고자 병원을 방문하는 이들이 늘어난다. 최근에는 코끝성형, 복코수술 등 콤플렉스 증상을 개선하며 눈과 턱 비율까지 조절하는 일명 토탈노즈 성형이 선호도가 높다”며, “코성형은 자칫 얼굴 이미지가 달라지고 코 모양이 일그러지는 등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수술 시 해부학적 구조나 피부 타입 등이 개인마다 모두 다른 요소들을 꼼꼼히 살펴서 진행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지혜  webmaster@meerkatnews.com

<저작권자 © 미어캣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