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
신세계푸드, 청소년 사회공원활동 '조리사' 꿈 지원한다
 


(서울=뉴스1) 김종윤 기자 = 신세계푸드는 지난 19일 조리사를 꿈꾸는 청소년을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 '키다리 아저씨' 프로그램 2기 수료식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키다리 아저씨 프로그램은 청소년들에게 조리사 관련 자격증 취득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신세계푸드는 지난 4월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연계해 2기 고등학생 8명을 지원했다. 8개월 동안 자격증 취득 비용 전액을 후원했다. 소속 셰프들이 직접 멘토로 참여했다.

이날 서울 성수동 신세계푸드 종합식품연구소에서 열린 수료식엔 민중식 신세계푸드 올반LAB담당 상무와 김진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남부지역 본부장이 참여했다. 수료증 전달 이후 조리경연대회가 열리기도 했다.

김석봉 신세계푸드 CSR담당 상무는 "청소년 사회적 자립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서 펼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