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밤새 북한 사리원에서 규모 2.5 지진…"자연지진"
(기상청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24일 오전 3시28분쯤 북한 평양에서 약 60㎞ 떨어진 황해북도 사리원의 북동쪽 약 24㎞ 지역에서 리히터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지진발생 위치는 북위 38.66도, 동경 125.95도이며 발생깊이는 아직 정확히 파악되지 않았다.

최대진도는 Ⅰ로, 대부분 사람들은 느낄 수 없으나 지진계에는 기록되는 수준이다.

기상청은 "자연지진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