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손흥민 시즌 평점 9점…"공격포인트 30개, 필요할 때 그가 있었다"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2019-20시즌을 마친 손흥민(토트넘)이 팀 내에서 가장 높은 시즌 평점을 받았다.

영국 매체 풋볼런던은 28일(현지시간)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6위로 마친 토트넘 선수들의 올 시즌 활약을 돌아보며 평점을 매겼다.

손흥민은 팀의 주포 해리 케인과 함께 최고 평점인 9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올 시즌 리그에서만 11골-10도움을 기록하면서 아시아 선수 최초로 EPL 단일 시즌 '10골-10도움'을 기록한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또한 한 시즌 최다 공격포인트(18골12도움)를 달성하면서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풋볼런던은 "팀이 필요할 때마다 손흥민이 있었다. 부상으로 힘든 시간이 있었지만 이를 이겨냈다"면서 "비록 지난 시즌에 비해 폭발력이 줄어들었지만 모든 대회를 통틀어 41경기에서 30골에 관여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손흥민은 올 시즌 팬들이 선정하는 '올해의 선수', '올해의 골', '주니어 회원이 뽑은 올해의 선수', '공식 서포터 클럽이 선정한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또한 번리전에서 터뜨린 '70m 질주 원더골'로 영국 공영방송 BBC의 축구 프로그램 '매치 오브 더 데이(MOTD)'로부터 올해의 골의 영예를 안기도 했다"면서 "손흥민은 스타"라고 덧붙였다.

손흥민과 함께 최고 평점을 받은 케인에 대해서는 "그는 기계"라면서 "부상으로 6개월을 쉬었지만 34경기에서 24골을 터뜨렸다. 특히 시즌 막판에 골을 넣으면서 팀을 6위로 이끌었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