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코로나 재확산 충격' 8월 산업생산 0.9%↓…3개월만에 감소(1보)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세종=뉴스1) 이훈철 기자 = 올해 8월 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9% 감소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의 여파로 분석됐다. 설비투자도 4.4% 줄었다. 소비는 3.0% 증가했다.

통계청이 29일 발표한 '2020년 8월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올 8월 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9% 감소하며 3개월 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광공업생산과 서비스업생산이 각각 0.7%, 1.0% 감소했다. 광공업생산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수출이 줄면서 자동차 생산이 4.1% 감소했으며 서비스업도 숙박·음식업생산이 전월보다 7.9% 감소하며 전체 생산 하락에 일조했다.

설비투자도 전달보다 4.4% 감소하며 2개월 연속 감소세가 이어졌다. 건설기성도 같은 기간 7.1% 감소했다.

반면 소비를 나타내는 소매판매는 전월보다 3.0% 증가하며 한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경기지표인 경기동행지수 순환변동치와 선행지수순환변동치는 각각 0.4포인트(p), 0.6p 상승하며 3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